Tech #4 : VMware VSphere 4.1의 Network 구성

VMware VSphere 4.1에서는 Network의 자원 관리를 보다 적절하게 실현하기 위한 기능으로 “Network I/O Control”가 도입되었다고 한다. 또, NIC Teaming의 Load Balance Algorizm 으로 “Load Based Teamin”이라고 하는 신 Algorizm이 이용가능하게 되었다고 한다.

일단, 이전의 ESX(Classic)은 가상화을 행하는 “VMKernel”의 영역과 관리기능을 제공하는 “Service Console” 영역이었으나, Server의 처리 능력 향상에 비례하여, 가상 Machine의 집약 능력도 향상하는데 이는 보다 광대역의 Network 환경이 요구된 다는 걸 의미한다. 그걸 말해 주듯 이제 10Gbits Internet도 보급되기 시작했고, 10Gbits EtherNet의 Controller나 Switch를 포함하는 Blade Server도 등장하여 본격적인 궤도에 올랐다고 볼 수 있다.

10Gbis Ethernet의 사용을 전제로 System을 구축 할 경우 여러가지 Data 통신을 통합하는 시도도 많아 질 수 있고, 가상 Machine이 이용하는 Network를 포함한 관리 Network, iSCSI나 NFS 등의 Storge Network, vMotion이나 VMware FT가 이용하는 Data Transfer 등도 통합 해야 할 것이다. 통합을 위해서는 다른 Resource에 의해 대부분의 Performance가 점유되어 가상 Machine 전체가 Slow down 되는 경우를 피해야 하고, 그에 맞는 설계를 할 필요가 있다.

여기서, Network 자원 관리가 중요 해 지는데, Previous Version에서도 “Traffic Shaving”란 기능을 제공 했었고, 이건 가상 Port 또는 Port Group가 이용가능한 대역의 상한치를 지정하는 기능으로, 표준 가상 Switch에서는 Outbound Traffic, 분산가상 Switch에서는 Inbound, Outbound Traffic 가각의 Traffic에 대한 설정이 가능, 단 Traffic Shaving은 간단하게 이용가능한 상한치를 제어하는 기능 뿐으로 Unused 대역에 대한 다른 용도로의 전환은 불가능 하다. 아래 그림 처럼 Unused 영역이 있어도 상한치 이상을 사용 할 수 없다.

 

보다 이상적인 Network 자원 관리를 실현 하기 위하여 자원의 간섭이 있을 시, 미리 설정을 해 둔 비율로 Balance를 맞춰, 자원이 비어 있는 상황에서는 그 자원을 필요한 용도로 전환 하는 것이 가능 해야 한다. 아래의 그림과 같다.

 

CPU자원과 Memory 자원에 관해서도 위와 같은 자원 관리 구성이 Previous Version에 대해서도 제공 되었다. vSphere 4.1에서는 Network 자원에 관한 동일한 기능이 제공 되어 지는데, Network I/O Control이 그것이다.

Network I/O Control

vSphere 4.1의 new function “Network I/O Control”은 앞에서 설명 했던 것 처럼 유연한 Network 자원 관리를 실현하는 메카니즘이고, 현재 Enterprise Plus Edition에서 제공하고 있다. 또, 이 기능은 분산 가상 Switch 상에서 제공되는 기능이고, 표준 가상 Switch상에서는 이용 할 수 없다.

Network I/O Control에서 Network Traffic을 아래와 같이 6 class로 구분할 수 있다.

  1. FT Traffic
  2. iSCSI Traffic
  3. vMotion Traffic
  4. Management Traffic
  5. NFS Traffic
  6. Virtual Machine Traffic

User는 각각의 Class에 대해 “Limit” 혹은 “Share”라는 값을 설정 할 수 있고, “Limit”는 해당 Class가 사용 가능한 최대치이고, Mbps로 설정한다. “Share”는 “자원 간섭이 있을 시 Balance 값”으로 1 ~ 100의 정수값을 설정한다.

Network I/O control의 동작

Network I/O Control은 ESX로부터의 Outbound Traffic에 대해서만 유효하고, Inbound Traffic은 제어 대상이 아니다. 또, “Share 값의 계산은 최종적으로 각 ESX Host 단위” 도 주의 할 점이다. 분산 가상 Switch를 구성할 경우, 보통 각 ESX에 구성하는 Uplink의 수나 물리 Adapter의 대역등은 공통이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는 주의가 필요하다. 1Gbps의 NIC으로만 구성되는 Host와 10Gbps의 NIC을 보유하는 Host가 같이 있는 경우는 Share 값의 계산 결과로 확보되는 대역이 Host에 따라 다른 경우가 있다. 

“Limit”나 “Share”의 설정은 동시에 유효화가 가능하고, Share값 계산의 결과 획득 가능한 대역이 Limit에서 제한하고 있는 값보다 큰 경우 Limit의 값이 적용된다.

Load Based Teaming

LBT는 복수의 물리 NIC을 통합 가능한 대역의 확보와 이중화를 제공하는 “NIC Teamng”이 적용된다. 복수의 물리 NIC으로 Link을 구성함과 더불어 각 Traffic이 어떻게 물리 NIC을 결정하는 가의 알고리즘이 필요하게 된다. 해당 알고리즘은 아래와 같다.

  1. Port ID Based
    Default로 이용되는 알고리즘으로 Port ID란 가상 Switch내의 Port ID. 가상 NIC이 접속하고 있는 가상 Port별로 이용하는 물리 NIC이 결정 된다. 즉, 하나의 가상 NIC을 하나의 물리 NIC을 대응하는 방식이지만, 복수의 가상 Machine인 환경에선 부하 분산도 기대 할 수 있다.
  2. Source MAC
    Traffic의 Source측의 MAC Address, 말하자면 가상 NIC의 MAC Address 정보를 기초로 한 Hash값을 두고 물리 NIC을 결정하는 알고리즘. 하나의 가상 NIC이 최종적으로 하나의 물리 NIC을 댕응하는 점에서는 Port ID Based와 같다.  많은 경우 Port ID Based의 부하분산은 유효하지만, 운영하는 형태에 따라서는 물리 NIC의 사용률이 균일하지 않은 경우가 있다. 예를 들면 물리 NIC x 2로 Teaming된 가상 Switch에 20대의 가상 Machine이 접속되어 있는 상황을 가정하면  System 운영 특성 상 홀수번째의 가상 Machine이 Active로 동작하고, 짝수번째의 가상 Machine은 대기하고 있다면, 이 경우 부하분산 알고리즘으로 Port ID Based를 이용하면 결과적으로 한쪽의 물리 NIC에 Traffic이 집중되어 버린다. 이런 경우 Source MAC을 이용하여 양측의 물리NC이 균일하게 사용되도록 할 수 있다.
  3. IP Hash
    IP Hash는 각 Traffic의 Source IP Address, Destination IP Address들을 바탕으로 Hash값을 계산하고, 이용하는 물리 NIC을 결정한다. 복수의 Destniation이 있는 경우, 하나의 가상 NIC이 복수의 물리 NIC을 사용 할 때 유리하다. IP Hash를 사용할 때는 물리 Switch측에 IEEE 802.3ad Link Aggregation을 유효화 시킬 필요가 있다.
  4. Load Based
    물리 NIC의 대역 사용 상황에 따라, 동적인 가상 Port와 물리 NIC간의 관계를 변경 한다. 초기 배치는 Port ID Based와 같은 방식으로 구성되지만, 운영 중 부하의 쏠림이 발생할 것 같으면 자동적으로 이 Mapping 을 변경 한다. vSphere 4.1로 부터 제공되는 기능으로 분산가상 Swtch만 지원 한다.

Load Based Teaming의 동작

LBT를 선택하면, 물리 NIC의 부하상황에 맞춰 가상 Port와 물리 NIC의 Mapping을 자동적으로 변경하게 된다. 이 때의 판단 기준은 Default로는 “물리 NIC의 대역 사용률이 75%를 넘는 경우가 30초이상 지속적으로 발생 할 때” .  Network Traffic은 순간적인 것, 지속적인 것이 있는데, 너무 과민하게 설정을 할 경우 오히려 역효과가 날 수 있다.

Network I/O Control, Load Based Teamin은 Enterprise Plus License가 필요하다.  쩝.. 슬픈 일이군..

1 thought on “Tech #4 : VMware VSphere 4.1의 Network 구성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